2021.04.24 (토)

LG유플러스 모바일후불 교통카드 서비스 실시

기사입력 : 2013-12-18 15:25

[글로벌이코노믹=허경태기자] LG유플러스가 미래창조과학부와 한국인터넷진흥원 등과 함께 18일 울산 소재 롯데호텔에서‘모바일(NFC) 후불 교통카드 개통식’을 갖고, NFC 기능이 탑재된 스마트폰을 통한 교통요금 간편 결제 서비스에 본격적으로 나섰다.

LG유플러스가 울산광역시에 국내 최초로 시범 도입한 모바일(NFC) 후불 교통카드 서비스는 기존 선불 방식의 모바일 교통카드와 달리 충전의 번거로움 없이 NFC 기능이 탑재된 스마트폰에 교통카드 기능이 포함된 신용카드를 발급 받은 후, 버스에 설치된 단말기에 스마트폰을 접촉하면 되는 고객 생활 밀착형 서비스다.

이를 위해 LG유플러스는 지난 1월부터 안정적인 서비스가 제공될 수 있도록 테스트 및 보완 작업에 착수해 왔으며 울산광역시에 거주하는 LG유플러스 LTE 고객은 자사 전자지갑서비스인 ‘스마트월렛’ 앱을 통해 휴대폰에서 간편하게 신한카드, KB국민카드, 롯데카드, 비씨카드 등 모바일 신용카드를 발급받아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게 됐다.

모바일(NFC) 후불 교통카드 서비스는 이번 울산 광역시를 시작으로 향후 전국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모바일(NFC) 후불 교통카드 개통식’에는 LG유플러스 e-Biz사업담당 백영란 상무를 비롯해 미래창조과학부 이진규 인터넷정책관, 국토교통부 안석환 도시광역교통과장 등이 참석했다.

LG유플러스 e-Biz사업담당 백영란 상무는 “LG유플러스가 처음으로 실시한 모바일(NFC) 후불 교통카드 서비스는 새로운 NFC 기술을 응용한 분야”라며, “향후 다양한 생활 밀접형 모바일(NFC)기반의 응용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