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 20회 대한민국 전기안전대상' 개최… 티케이케미컬 최영일 전무 은탑훈장 수여

기사입력 : 2017.11.21 06:00 (최종수정 2017.11.21 06:00)
'2017 대한민국 전기안전대상'이 오늘 열렸다. 사진=한국전기안전공사 블로그.
'2017 대한민국 전기안전대상'이 오늘 열렸다. 사진=한국전기안전공사 블로그.
[글로벌이코노믹 오소영 기자] 산업통상자원부가 전기재해를 예방해 국가산업 발전에 힘쓴 유공자를 포상하고자 ‘제20회 대한민국 전기안전대상’을 열었다. 이날 행사에서는 티케이케미컬 최일영 전무가 은탑산업훈장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산업통상자원부가 21일 서울 더케이(The-K)호텔에서 ‘제20회 대한민국 전기안전대상’을 개최했다.

올해로 20회를 맞은 이 행사는 산업현장에서 전기재해를 예방해 국가산업 발전에 힘쓰고 있는 유공자를 포상하는 자리로 전기안전 분야의 유일한 행사이다.

이날 행사에는 이인호 산업부 차관과 장병완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위원장, 조배숙 국회의원을 비롯해 유관기관 대표와 유공자, 업계 종사자 등 500여명이 참석했다.

올해 전기안전대상 산업훈장(은탑) 수상자로는 티케이케미컬 최일영 전무가 선정됐다. 최 전무는 생산설비 모니터링 체계를 구축해 대규모 섬유산업 공장의 무재해·무정전·무사고 5038일 달성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이외에 대한전선 김윤수 전무와 한국수력원자력 이재동 처장이 산업포장을 받는 등 모두 44점의 정부 훈·포장이 개인과 단체에 주어졌다.

이인호 산업부 차관은 치사를 통해 “지난 5년간 전기화재가 18%나 줄었다”라고 유공자에게 감사의 말을 전하며 “정부는 원전 등 주요 에너지시설에 대한 안전관리를 더욱 강화해 국민 안전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다짐했다.

오소영 기자 osy@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