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 예고]'비밀과 거짓말' 14회 김혜선, 이일화 갑질에 오승아에 경고 "니 집착이 무서워"

기사입력 : 2018.07.12 18:28 (최종수정 2018.07.12 18:28)
12일 오후 방송되는 MBC 일일드라마 '비밀과 거짓말' 14회에서는 오연희 (이일화)점심 식사에 강제 초대된 한주원(김혜선)이 신화경(오승아)을 비난하는 반전이 그려진다. 사진=MBC 영상 캡처
12일 오후 방송되는 MBC 일일드라마 '비밀과 거짓말' 14회에서는 오연희 (이일화)점심 식사에 강제 초대된 한주원(김혜선)이 신화경(오승아)을 비난하는 반전이 그려진다. 사진=MBC 영상 캡처
[글로벌이코노믹 김성은 기자] 12일 오후 방송되는 MBC 일일드라마 '비밀과 거짓말'(극본 이도현, 연출 김정호) 14회에서는 오연희(이일화 분)의 갑질에 분노한 한주원(김혜선 분)이 미성가를 찾아가는 반전이 그려진다.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된 14회 예고 영상에 따르면 오연희의 식사자리에 강제로 초대된 한주원은 신화경(오승아 분)과 말다툼을 벌인다.

주원은 화경에게 "우정(서해원 분)이랑 내가 니 눈앞에서 사라지길 바라니?"라고 쏘아 붙인다.

두 얼굴 화경은 "그게 가능하다면요"라고 받아쳐 긴장감을 고조시킨다.

이에 한주원은 "니가 무서워. 니 욕심이. 니 집착이" 라며 솔직한 마음을 드러낸다.

한편, 신명준(전노민 분)은 한주원과 한우정을 불러낸 오연희에게 불편한 기색을 드러낸다. 회사로 돌아온 명준은 연희에게 "당신답지 않은 일이었어. 그 자리에 나를 부른 것 말이야"라고 말한다.

그러자 연희는 "한주원이라서 불렀다는 생각은 안해"라고 명준에게 쏘아 붙인다. 명준이 "그만 둬"라며 말을 피하자 연희는 "당신 이상하네. 꼭 한주원을 아주 잘 아는 사람처럼 말하네"라며 물고 눌어진다.

집으로 돌아온 신화경은 엄마 오연희가 아버지 신명준에게 생일 선물로 받은 스카프를 가위로 조각조각 잘라버린 것을 보고 의혹을 품는다.

한편, 윤재빈(이중문 분)은 형 윤도빈(김경남 분에게 한주원과 신명준이 불륜이라고 밝힌다. 왜 그렇게 생각하느냐는 도빈에게 재빈은 "봤어. 딱 불륜이었대니까"라며 이야기한다.

화경은 윤재빈과 윤도빈 PD가 같이 있는 것을 보고 의아하게 생각한다. 앞서 윤재빈은 재벌3세 친구 대신 화경과 소개팅을 한 적이 있다.

마침내 한주원은 뭔가를 결심한 듯 미성가로 향해 향후 전개에 궁금증을 자아낸다.

오승아가 재벌가에 입양된 신화경 역으로 수단 방법 가리지 않고 원하는 것을 손에 넣으려 탐욕을 부리는 모습을 실감나게 그려내고 있는 '비밀과 거짓말'은 평일 오후 7시 15분에 방송된다.



김성은 기자 jade.kim@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