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터 션샤인' 김태리x유연석, '찰떡 케미' 뺨맞고 웃은 사연은?(메이킹 영상)

기사입력 : 2018.08.09 13:50 (최종수정 2018.08.09 13:50)
tvN 토일드라마 '미스터 션샤인' 제작진은 8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최유진 역의 이병헌, 김희성 역의 변요한, 고애신 역의 김태리, 구동매 역의 유연석 등이 촬영 현장을 웃음 바다로 만든 메이킹 영상을 공개했다. 특이 기태리는 유윤석의 뺨을 때리는 장면에서 처음으로 때리는 연기이 도전한 것으로 알려져 시선을 끌었다. 사진=tvN 영상 캡처
tvN 토일드라마 '미스터 션샤인' 제작진은 8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최유진 역의 이병헌, 김희성 역의 변요한, 고애신 역의 김태리, 구동매 역의 유연석 등이 촬영 현장을 웃음 바다로 만든 메이킹 영상을 공개했다. 특이 기태리는 유윤석의 뺨을 때리는 장면에서 처음으로 때리는 연기이 도전한 것으로 알려져 시선을 끌었다. 사진=tvN 영상 캡처
[글로벌이코노믹 김성은 기자] '미스터 션샤인' 이병헌, 김태리, 유연석, 변요한의 훈훈한 촬영 현장을 엿볼 수 있는 메이킹 영상이 공개됐다.

tvN 토일드라마 '미스터 션샤인'(극본 김은숙, 연출 이응복) 제작진은 8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뭘 좋아할지 몰라 다 준비했소#재간둥이_유진 #윙크애신 #MC동매 #당신_희성'에 태그를 단 글과 함께 메이킹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 첫 장면은 유진(이병헌 분)과 동매(유연석 분)가 희성(변요한 분)을 눈을 가리고 글로리 호텔 계단위로 끌고 가는 모습이다. 변요한은 끌려가는 짧은 순간에도 "가슴을 만져"등의 애드리브를 쏱아내 현장을 웃음 바다로 만들었다고. 특히 쿠도 히나 역의 김민정은 세 사람이 너무 웃겨 대사를 까먹었다는 후문.

이어지는 장면은 정혼자 고애신(김태리 분)을 기다리는 희성이 파혼 선언하러 온 애신에게 당구를 가르쳐주는 신이다. 극중 애신은 당구에 능숙한 모습을 보였으나 김태리의 당구 실력은 사실을 초보였다고. 당구 남신 변요한은 처음 당구를 치는 김태리를 위해 스윗함과 섬세함을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다음은 애신이 조선사람을 위협하는 동매의 뺨을 때리며 "어찌 이러는가?"라고 화를 내는 장면이다. 김태리는 이날 때리는 연기에 처음 도전했다고. 이에 유연석이 MC 포즈를 취하며 웃으면서 "내가 처음 맞은 사람이 된 거야?"라고 물으며 "아 영광이네"라고 말해 웃음을 선사했다.

마지막은 명대사 퍼레이드로 김희성은 파혼하자는 애신에게 "날 자극 하지 마시오"라는 명대사를 날렸다. 고애신은 의병이 되겠다며 "그렇게 환하게 뜨거웠다가 지려하오. 불꽃으로"라며 가슴 속 열정을 드러냈다. 최유진은 "내 긴 얘기가 끝나면 아마 우리는 따로 떠나게 될 거요"라는 의미심장한 이야기를 해 결말에 대한 궁금증을 고조시켰다.

이병헌, 김태리, 변요한, 유연석이 구한말 시대 상황과 애신을 향한 러브라인을 긴장감 넘치게 그려가는 '미스터 션샤인'은 매주 토, 일요일 밤 9시에 방송된다. 24부작.



김성은 기자 jade.kim@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