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문재인 대통령 서울 도착, 北 최선희 회견 북한 또 미사일 발사? … 한국당 황교안 대표 "달이 숨어 버렸다"

기사입력 : 2019.03.16 23:04 (최종수정 2019.03.16 23:04)
문재인 대통령 서울 도착, 北 최선희 회견  북한 또 미사일 발사?  …  한국당 황교안 대표 "달이 숨어 버렸다"
문재인 대통령 서울 도착, 北 최선희 회견 북한 또 미사일 발사? … 한국당 황교안 대표 "달이 숨어 버렸다"
[글로벌이코노믹 김대호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돌아왔다.

문재인 대통령은 16일 서울공항을 통해 귀국했다.

문 대통령은 브루나이·말레이시아·캄보디아 등 아세안 3개국 국빈방문 일정을 마무리하고 돌아왔다.

문대통령은 北 최선희 회견으로 야기된 한반도 긴장 상황을 풀 대책을 마련할 계획이다.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는 16일 최선희 북한 외무성 부상이 전날 회견에서 '비핵화 협상 중단 고려'를 언급한 것과 관련, "문재인 대통령은 이렇게 될 줄 전혀 몰랐나. 문 대통령은 지금 도대체 어느 나라에 있느냐"고 밝혔다.

황 대표는 페이스북 에 올린 글에서 "북한 최선희가 어젯밤 평양에서 공식성명을 발표했다. 김정은이 미북 비핵화 협상 중단을 고려하고 행동 계획도 곧 발표한다고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황 대표는 "지금 대한민국은 어두운 밤이다. 한미동맹은 갈 길을 잃어버렸다"고 덧붙였다.

또 "달이 숨어버렸다. 어둠 속에 '비'가 내린다"며 "저도 함께 비를 맞겠다. 우리가 '빛'이 되자"고 했다.

정치권 일각에서는 황 대표가 '달'을 빗대 문 대통령을 "숨어버렸다"고 비판했다는 해석도 나온다.

문재인 대통령 성의 영문 표기인 '문'(Moon)이 영어로 '달'을 뜻한다.



김대호 기자 tiger828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