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택금융공사, 청년 근로자 주거복지 지원 나서

기사입력 : 2019.05.21 18:24 (최종수정 2019.05.21 18:24)
이정환 주택금융공사 사장(오른쪽)과 황규연 산업단지공단 이사장이 21일 ‘산업단지 청년 근로자의 주거복지 증진 및 일자리창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한국주택금융공사
이정환 주택금융공사 사장(오른쪽)과 황규연 산업단지공단 이사장이 21일 ‘산업단지 청년 근로자의 주거복지 증진 및 일자리창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한국주택금융공사
한국주택금융공사는 청년 근로자의 주거안정을 위해 21일 한국산업단지공단과 부산 문현금융로 부산국제금융센터에서 ‘산업단지 청년 근로자의 주거복지 증진 및 일자리창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양 기관은 산업단지 근로자 주거지원을 위한 공동협력사업을 발굴하고 정보공유 등 다양한 분야에서 상호 교류할 방침이다.

주택금융공사는 산업단지에 근무하는 청년근로자들을 대상으로 전·월세자금보증 등 주택금융상품을 안내하고 산업단지공단은 입주기업 네트워크를 활용해 전·월세자금보증 등에 대해 홍보하게 된다.

이정환 주택금융공사 사장은 “협약을 통해 전국 산업단지 청년근로자들이 공사의 전·월세자금보증 등 주택금융상품을 활용해 주거비 부담이 조금이라도 줄어들길 바란다”며 “공사는 앞으로도 포용적 주택금융을 실현하기 위해 더욱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백상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si@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