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철순, 동아무용콩쿠르 한국무용 창작부문 금상 수상

기사입력 : 2019.06.04 14:47 (최종수정 2019.06.04 14:47)
박철순 한예종 무용원 전문사 2학년
박철순 한예종 무용원 전문사 2학년
지난 5월 30일 세종문화회관에서 폐막된 제49회 동아무용콩쿠르에서 한국예술종합학교(한예종) 무용원 전문사 2학년에 재학 중인 박철순이 일반부 남자 한국무용 창작부문에서 최고상인 금상을 수상했다. 현재 한예종 전문사 과정에서 전액장학생으로 촉망받는 주목할 춤 연기자이며, 인천아시안게임, 광주유니버시아드대회를 비롯한 다양한 공연에서 왕성한 작품 활동을 하고 있다.

동아무용콩쿠르는 유구한 역사와 전통을 자랑하는 권위 있는 무용경연대회로 많은 신진무용가들이 선망하는 꿈의 경연장이다. 박철순은 2017~2018년에 국립무용단 문화예술인턴으로 국립극장 해오름극장에서 공연된 <향연>, <묵향>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 개성이 돋보이는 연기력을 보여준 바 있다. 이번 아홉 번의 도전 끝에 <희는 듯 검노매라>라는 작품으로 금상의 영예를 안았다.

&nbsp;
 

박철순은 서울시 무형문화재 45호 ‘’한량무 이수자로서 한예종 무용원 실기과 학사를 졸업했다. 그간 <사도, 아리랑>으로 제48회 동아무용콩쿠르 일반부 남자 한국무용 창작부문 동상, <금수만찬>으로 제54회 전국신인무용경연대회 창작부문 동상, <비나이다, 비우나이다>로 제52회 전국신인무용경연대회 창작부문 동상 수상으로 자신의 존재감을 부각시켜온 한국무용계의 재원이다. 앞으로 오랫동안 한국 무용계의 빛나는 일인으로서 기성을 자극하는 건승을 기원한다.



장석용 글로벌이코노믹 문화전문위원(한국예술평론가협의회 회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