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이코노믹

SKT-바른ICT연구소, 온택트 시대 ICT 사용법 전한다

기사입력 : 2020-11-06 11:20

center
SKT는 바른ICT연구소와 함께 바른 ICT 사용법을 확산하기 위해 영유아 디지털 미디어 사용 가이드 배포, 영상 콘텐츠 제작, ICT사용법 책자를 발간 한다고 밝혔다. 사진=KT
SK텔레콤이 바른 ICT 연구소와 손잡고 올바른 정보통신기술(ICT) 사용법 확산을 위해 나선다고 6일 밝혔다.

바른 ICT 연구소는 만 36개월 미만의 영아와 만 3세 이상의 유아를 대상으로 미디어 사용법을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그래픽 형태로 된 디지털 미디어 바른 사용 가이드라인을 배포한다.

바른ICT연구소는 영유아 대상 디지털 미디어 바른 사용 가이드라인을 배포한다. 바른ICT연구소 홈페이지를 통해 무료로 다운받을 수 있으며, 가이드라인은 만 36개월 미만의 영아와 만 3세 이상의 유아를 대상으로 성장기에 중요한 발달 단계를 고려한 미디어 사용법을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그래픽 형태로 구성했다.

아울러 SKT와 바른ICT연구소는 어린이들에게 인기가 높은 EBS ‘최고다! 호기심딱지’ 프로그램과 협업하여 스마트폰 중독의 위험성을 알리는 동시에, 스마트폰을 바르게 이용할 수 있는 습관을 영상 콘텐츠로 구성해 10월 29일 방송했다.

‘최고다! 호기심딱지’는 EBS 최고 인기 의·과학 콘텐츠로 호빵이와 호떡이 남매 캐릭터가 다양한 안전사고와 사고 예방법을 알기 쉽게 전하는 프로그램이다.

콘텐츠에서는 ▲식사 중 스마트폰 이용에 따른 비만 문제 ▲어두운 밤 스마트폰 이용으로 인한 눈 건강 ▲과도한 스마트폰 사용에 따른 구부정한 어깨, 거북목 증후군 등 일상생활에서의 스마트폰 과다 이용의 위험성을 흥미로운 컨셉으로 어린이들의 눈높이에 맞춰 담아냈다.

한편 바른ICT연구소는 지난해 6월부터 SKT Insight 공식 블로그에 연재한 ICT 칼럼을 기반으로 ‘비대면 시대, 바른ICT로 온택트하기’ 책도 발간한다. 건강, 기술, 생활, 사회>의 4개 파트를 축으로 29개의 연구 콘텐츠를 담아 대중들에게 ICT에 대한 흥미롭고 유용한 데이터를 제공한다.

책자에는 ‘디지털 보조제로 금연에 성공할 수 있을까?’, ‘마음속 우울증, AI가 해결책이 될 수 있을까?’와 같이 ICT가 실생활에 긍정적인 행동 변화를 유도한 다양한 사례가 담겨 있다.

송광현 SKT PR2실장은 “코로나19 이후 비대면 생활의 일상화로, 디지털 미디어의 사용이 대폭 증가한 환경에서 바른ICT사용법을 고객들에게 흥미롭게 알리기 위해 다양한 콘텐츠를 준비했다”며 “앞으로도 바른 ICT 사용법을 널리 알리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현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amsa0912@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