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2 (금)

최종양 이랜드 부회장 "랜섬웨어 공격자에 굴복안해… 우리 힘으로 어려움 극복하자"

기사입력 : 2020-11-27 12:38

center
최종양 이랜드그룹 부회장이 사내 모든 임직원에게 랜섬웨어 공격에 관해 입장을 표명하는 내용의 이메일을 보냈다. 사진=이랜드그룹
이랜드그룹은 최종양 부회장이 최근 발생한 랜섬웨어 공격에 관해 사내 모든 임직원에게 이메일을 발송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랜드그룹은 지난 22일 새벽 본사 랜섬웨어 공격에 대응해 최종양 부회장 직속으로 태스크포스를 구성해 빠른 정상화를 위해 노력 중이다.

최 부회장은 ‘랜섬웨어 관련 직원들에게 드리는 말씀’이라는 제목의 이메일에서 “아무리 어렵더라도 우리는 스스로의 힘으로 이 어려움을 해결해 나가야 한다”면서 특히 IT 부서와 영업, 물류 등 현장 각 영역에서 근무하는 직원들에 대한 감사함을 강조했다.

최 부회장은 해당 글에서 그간 사내 소통 시스템이 원활하지 못한 이유에 대해 해명하고, 앞으로 소통을 위한 노력을 계속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그는 “그룹은 랜섬웨어 유포자가 다양한 방법으로 협박하는 것에 굴복하지 않고 있으며, 정당한 방법으로 대응하는 것을 대원칙으로 삼고 내부 인트라넷‧데이터 복구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직원들을 안심시켰다.

랜섬웨어 유포자는 현재 자신들이 회사의 정보를 가지고 있다고 하면서 해당 정보를 언론‧인터넷상에 유포하겠다고 협박하고 막대한 금전을 요구하고 있다.

이에 대해 최 부회장은 “그들이 주장하는 그런 정보는 절대 수집될 수 없는 정보다. 고객 정보는 그들의 공격과는 완전 차단된 다른 시스템에 보관돼 있다. 만약 그들이 고객 정보라고 해서 유포한다면 그것은 조작된 정보다”라고 분명히 밝혔다.

최 부회장은 끝으로 “돈을 주고 해결한다면 그들은 더 많은 기업이나 개인을 위협하게 될 것이 자명하다. 직원들의 노고에 다시 한 번 감사를 표하며 그런 노고가 헛되지 않도록 태스크포스 역시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손민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injizzang@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