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23 (금)

화웨이-英 헨리비즈니스스쿨, '디지털 리더십 역량 개발 프로그램' 공동 운영

기사입력 : 2020-12-02 11:16

center
화웨이와 영국 레딩대학교 헨리비즈니스스쿨은 '디지털 리더십 역량 개발 프로그램'을 공동 운영한다
화웨이가 영국 레딩대학교 헨리비즈니스스쿨과 함께 글로벌 이동통신사업자 및 기업들이 디지털 리더십을 함양하고 인재를 육성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디지털 리더십 역량 개발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디지털 리더십 역량 개발 프로그램'은 이통사와 기업에서 근무하는 디지털 인재들이 사업 목표, 전략, 조직 및 기업 문화 등을 아우르는 디지털 전환 로드맵을 수립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화웨이와 헨리비즈니스스쿨은 ICT 인사이트와 디지털 리더십 사례, 다양한 산업 간 경험 등을 공유할 계획이다. 화웨이는 세계 170여 국가의 선도적인 ICT 솔루션 제공업체들과 협업을 하며 구축한 디지털 전환 사례를, 헨리비즈니스스쿨은 디지털 전환 관련 리더십, 경영 인사이트 등을 각각 공유할 예정이다.

존 보드(John Board) 헨리비즈니스스쿨 학과장 교수는 "헨리비즈니스스쿨과 화웨이는 지난 5년간 긴밀히 협력해 왔다"며 "디지털 및 기술 프로그램은 세상을 변화시킬 수 있다고 믿으며, 이런 여정에 화웨이와 협력할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피터 왕(Peter Wang) 화웨이 트레이닝 아카데미 원장은 "글로벌 이통사와 기업들은 역동적으로 급변하는 환경 속에서도 경쟁력을 유지하기 위해 미래 디지털 기술에 대한 이해와 관련된 정보 습득에 적극 나서야 한다"며 "화웨이는 리더십 및 역량 개발 분야에서 헨리비즈니스스쿨과의 협업이 ICT의 디지털 전환에 가치 있는 일이라고 확신한다”고 밝혔다.

이번 프로그램의 학장을 맡은 커청 리우(Kecheng Liu) 교수는 "ICT 산업과 엔드-유저 분야에서 활동하고 있는 젊은 인재들과 고위 리더십까지 아우르는 교육 프로그램을 화웨이와 함께 할 수 있어 영광"이라며 "이 프로그램이 국가 경계를 넘어 전 세계 모든 기업과 조직에게 가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수강생들은 맞춤형 디지털 리더십 커리큘럼으로 짜인 이 프로그램을 통해 다양한 글로벌 프로젝트 사례를 접하고, 디지털 전환 과정에서 ICT 산업이 겪는 어려움을 해결할 수 있는 혜안을 탐구할 예정이다.


노진우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inrocals@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