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4 (목)

'미스트롯2' 전유진, 올 하트 받을까?…현역부 A 등판, 진달래 소유미 전영랑 등 주목

기사입력 : 2020-12-24 16:37

center
24일 방송되는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미스트롯2' 2회에는 트롯 샐별 전유진을 비롯해 역대 트롯 진을 배출한 현역부A조가 출격한다. 사진=TV조선 '미스트롯2' 영상 캡처
'미스트롯' 송가인, '미스터트롯' 임영웅 등 역대 진(眞)을 배출한 현역부 A조가 '미스트롯2' 무대에 본격 등판한다.

24일 방송되는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내일은 미스트롯2'(이하 '미스트롯2') 2회에는 송가인, 임영웅 등 전 시즌 우승자 뿐 아니라 TOP 순위권 내 참가자를 무수히 배출시킨 전통 강호 부서 '현역부 A조'가 전격 출격, 불꽃 튀는 경연을 펼친다.

현역부 A조에는 최고령 장서윤(45)를 비롯해 '아침마당' 도전 꿈의 무대 5연승 진달래(35), 배우 김성은(30), 가수 소명의 딸 소유미(29), '아침마당' 도전 꿈의 무대 출연자 주미(33), '보이스퀸' 출연자 전영랑(38), 김다나(38), 강동혜(34), 장태희(38), 서예림(31), 김현경(31)등이 속해있다.

이날 방송에는 ​전국 가요제를 휩쓸고 온 가요제 킬러부터 22살 어린 나이에 오디션 우승을 하고 재출연한 정통파 현역에 이르기까지, 막강 고수들의 초호화 라인업으로 이목을 사로잡는다.

가요제 킬러는 '트롯 샛별'로 불리는 '중고등부' 전유진(15)으로 밝혀졌다. 첫 회 등판해 올하트를 받은 대학부 마리아는 외국인도 다 아는 글로벌 대세라고 감탄했고, 출연진들은 진선미로 꼽힌다며 긴장했다.

아울러 마스터 가수 장윤정, 작곡가 조영수, 가수 박선주가 날카롭고 까칠한 심사로 실력파 참가자와 화제의 출연자를 좌절시킨다.

무엇보다 첫 회부터 독설을 내뱉은 마스터 박선주는 이날 방송에서 "기본이 안 돼 있다" "도무지 이해가 안 된다"고 냉혹한 심사평을 쏟아내 기대를 한 몸에 받은 현역부뿐 아니라 대중에게 널리 알려진 유명인들까지 긴장시켰다.

그러나 호랑이 트레이너 박선주를 필두로 꼼꼼하면서도 애정 어린 심사평을 하는 장윤정과 송곳 같은 조언을 하는 조영수까지 이른바 '골든 트라이앵글' 마스터 군단은 세밀하고 냉철해진 심사 기준을 적용해 올 하트 문턱을 높였다.

이번 방송에서도 1회에 화제가 된 아이돌부 홍지윤, 사모곡으로 마스터를 울린 윤태화의 뒤를 잇는 실력자가 등장한다.

제작진은 "지난 첫 회 상상을 초월하는 실력자의 속출에 (시청자들이) 뜨거운 반응을 보내 감사한다"며 "마스터들을 무장해제 시킨, 홍지윤과 윤태화 등에 비견할 만한 숙적들이 나타난다"고 예고했다.

또한 "마스터로 나선 TOP5가 그 어느 때보다 바짝 긴장한 상태로 숨 죽인 채 무대를 지켜봤을 만큼, 막강한 현역 은둔 고수들이 출격한다"고 귀띔하며 “반전에 반전을 거듭하면서 대이변을 속출시킬, 더욱 강력해진 '미스트롯2' 2회를 기대해 달라"고 청했다.

최강 도전자로 꼽히는 전유진이 올 하트를 받을 수 있는 지, 또 강력한 우승 후보를 배출할 것으로 기대되는 현역부 A조의 활약상은 24일 밤 10시 '미스트롯2'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성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ade.kim@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