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4 (목)

'미스트롯2' 강예빈, 역대 최저 4하트 "다 제 잘못…너무 부끄러워"

기사입력 : 2020-12-29 18:11

center
사진=강예빈 인스타그램 캡처
'4하트'로 하차한 방송인 강예빈이 "모든 게 다 제 잘못"이라며 '미스트롯2' 출연 소감을 전했다.

강예빈은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미스트롯2' 무대를 보고 피디님이 잘못했냐 강예빈이 잘못했냐 갑론을박하시는데 다 제 잘못이다"고 적었다.

그는 "가르쳐주신 보컬선생님 댄스 선생님께도 너무 부끄러워 이름도 올리지 못하고 있다""부모님은 연락이 안 되시고 잠수를 타신 것 같다. 미리 꼴찌했다고 말씀드렸는데 이 정도일 줄은 모르신 것 같다"고 했다.

강예빈은 또 "저는 하루도 한 빼고 정말 진심으로 열심히 준비했는데 진지했다는 게 더 웃기겠지요. 제가 봐도 경악스러우니. 너무 부끄러워"라고 자책했다.

그러면서 "여러분들 요즘 웃을 일 많이 없으신데 저보고 한껏 웃을 수 있으셨다면 그거로 저는 감사드린다"고 소감을 전했다.

지난 24일 방송된 '미스트롯2'에서 강예빈은 '오늘 밤에'를 불렀으나 역대 최저 4하트를 받고 퇴장했다.


김성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ade.kim@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