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8 (월)

'펜트하우스' 시즌2, 내달 29일 첫방…유진, 성염색체 'XY' 공방

기사입력 : 2020-12-30 15:26

center
SBS 인기 드라마 '펜트하우스' 시즌2가 내달 29일 첫방송된다. 사진=SBS 방송 캡처
유진이 조수민 사건을 추궁하는 이지아에게 범행을 부인했다.

29일 방송된 SBS TV 월화드라마 '펜트하우스' 19회에는 심수련(이지아 분)이 민설아(조수민) 살인사건의 진범이 오윤희(유진)임을 알고 있었다는 반전이 그려졌다.

심수련은 민설아 손톱에 남아있던 신원 미상의 DNA와 오윤희 머리카락에서 채취한 DNA를 대조한 결과지를 내밀었다. 그럼에도 오윤희는 "소설 쓰지마라. 이까짓 것도 얼마든지 조작할 수 있다"고 부정했다.

이후 오윤희는 심수련이 로건 리(박은석 분)의 보호를 받고 있다는 것을 알아냈다. 로건 리 호텔에 숨어 있던 오윤희가 심수련이 로건 리 호텔 방에서 나오는 모습을 영상으로 담아 긴장감을 증폭시켰다.

심수련과 공조해 민설아 살해 진범을 쫓고 있는 로건 리는 천소진(김소연 분)을 입시부정으로 몰고간데 이어 주단태(엄기준 분)를 사기 혐의를 씌워 경찰에 연행했다.

한편, '펜트하우스'에서 유진이 분하는 '오윤희'의 성염색체가 'XY'로 기재, 남자일 것이라는 추측이 나온 데 대해 "제작진의 단순 실수"라는 해명이 나왔다.

방송 후 누리꾼 사이에서 여성인 오윤희의 DNA 검사 결과지에 성염색체가 'XY'로 기재된 것을 문제 삼았다. 남성은 XY염색체, 여성은 XX염색체임을 감안하면 오윤희가 'XY'로 된 것은 남자이거나 성전환수술을 한 트렌스젠더가 아니냐는 지적이 나왔다.

이에 '펜트하우스' 측은 "소품상의 실수"라며 "VOD 등에서는 수정해 시청에 불편이 없도록 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한편 '펜트하우스'는 마지막회까지 2회 방영만 남겨뒀다. 다음달 521부작으로 시즌1을 종영한다. '펜트하우스' 시즌2는 2021년 1월 29일부터 금토드라마로 편성, 안방극장을 다시 찾는다.


김성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ade.kim@g-enews.com